[이대 디저트] 그릭요거트 맛집 Greek Day(그릭데이)

Posted by cyc1am3n on February 06, 2018

이대 근처에 있는 그릭요거트 맛집 Greek Day를 갔다.

혼자 사는 탓에 요거트를 잘 안먹게 되었는데 이번 기회에 요거트에 눈을 뜨게 되었달까..

여기는 그릭요거트만 하는 집인데 지금까지 먹어봤던 요거트보다 훨씬 꾸덕한게 치즈먹는 느낌이었다.

메뉴판 사진을 못 찍어서 아쉽긴한데, 요거트랑 사이즈를 먼저 고르고 토핑을 고르는 식으로 주문을 받는다.(요거트는 플레인과 허니가 있는데 가격은 같다)

나는 허니 미디움 사이즈(2800원)에 토핑은 런던블루세트(그래놀라, 딸기, 바나나, 블루베리, 시즈닝아몬드, 크랜배리: 2400원)을 주문했다.

런던블루

왼쪽이 허니 런던블루이고, 오른쪽이 플레인 런던블루이다.(꿀을 많이 넣어주지는 않아서 맛의 차이는 별로 없다.)

사실 많이 배고팠을때 갔던 거여서 요거트 나왔을 때 더 큰 사이즈로 시켰어야 했나 싶었는데 먹기에 아주 적당했던 것 같다.

밀도가 높은 요거트여서 그런지 든든한게 아침식사로 딱일 듯 싶다.(디저트가 아니라 식사 같은..)

토핑도 내가 좋아하는 것들이 다 들어있었고, 요거트랑도 잘 어울렸다.

다음에 이대에 갈 일이 있으면 또 먹으러 가야겠다.

그땐 귤팡을 먹어야지…!

지도 크게 보기
2018.2.6 | 지도 크게 보기 ©  NAVER Corp.

태그: Life